우리 가족, 설 명절에도 ‘함께하면 행복하쥐’

1.24~27. 정관박물관, 경자년 설 명절 맞아 온 가족이 즐기는 다양한 체험행사 마련

가 -가 +

윤용현 기자
기사입력 2020-01-21 [09:23]

 

[보건복지타임스] 부산시 정관박물관(관장 성현주)은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아, 설 연휴 동안 다채로운 즐길 거리가 마련된 ‘경자년 설맞이 한마당: 2020 함께하면 행복하쥐’를 운영한다. 

 

설 연휴인 1월 24일부터 27일까지, 정관박물관 야외마당에서는 ▲전통민속놀이 체험이 펼쳐진다. 윷놀이와 굴렁쇠 굴리기, 투호 놀이 등 잊혀 가는 우리 전통민속놀이를 체험해보며 가족들과 함께 추억을 만드는 ‘민속놀이 한마당’이 될 전망이다. 특히, 박물관 1층 로비에서 배부하는 재료를 받아 직접 딱지도 만들어 볼 수 있다. 

 

또한, 3층 어린이체험실에서는 1월 24일부터 25일까지 ▲세뱃돈봉투 만들기 체험이 26일부터 27일까지는 ▲팽이 만들기 체험이 진행된다. 어린이들이 만들기를 통해 우리 전통문화와 역사를 배워보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이 외에도 연휴 동안 3층 로비에서는 흰쥐의 해를 맞아, 기념엽서에 올 한 해 소원을 적고, 쥐 모양 도장을 찍는 ▲소원엽서 쓰기 체험도 마련된다. 

 

이번 행사는 연휴 기간 내내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며,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다만, 딱지·세뱃돈봉투·팽이 만들기 등 체험행사는 1일 100개씩 준비된 재료가 소진되면 해당 체험이 조기에 마감될 수 있다. 

 

정관박물관 관계자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맞이하여 함께 모인 가족·친지들이 우리 전통민속놀이와 다양한 새해맞이 행사를 통해 가족 간의 추억을 쌓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행사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정관박물관 누리집(http://museum.busan.go.kr/jeonggwan/index)을 참고하거나 전화(☎051-720-6900)로 문의하면 된다. 

윤용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