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위생등급제 희망업소 컨설팅 지원

- 위생수준 향상 및 소비자의 선택권 보장하는 위생등급제 활성화 도모

가 -가 +

김지원 기자
기사입력 2020-02-24 [10:31]

[보건복지타임스] 천안시가 오는 28일까지 선착순으로 음식점 위생등급제 활성화 및 지정 확대를 위해 맞춤형 사전 컨설팅 지원 신청을 받고 있다.

 

이번 맞춤형 사전 컨설팅 지원사업은 위생등급제 지정을 희망하는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 등을 대상으로 위생등급 평가표에 의한 일대일 맞춤형 컨설팅을 무료로 제공한다.

 

또 어렵게 느껴지는 행정절차와 구비서류를 안내하며 전문 수납정리 업체가 현장을 직접 방문해 냉장고와 주방정리 등을 도와주기도 할 예정이다.

 

2017년 5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64개 항목의 위생 상태를 평가해 우수한 업소에 한해서 등급을 지정 공개한다. 음식점 위생 수준 향상과 소비자의 음식점 선택권 보장으로 매출액 향상을 기대할 수 있는 제도이다.

 

참여업소는 2년간의 유효기간 동안 출입검사를 면제 받을 수 있고 다양한 위생용품과 지정표지판, 시설개선자금 융자 우선권 부여 등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음식점 위생등급제 컨설팅을 희망하는 업소는 천안시 식품안전과(041-521-5440)로 신청하면 된다.

 

남상태 식품안전과장은 “음식점들의 적극적인 컨설팅 참여가 위생등급제의 활성화와 안전한 외식문화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지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