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보건소 민원 업무 잠정 중단, 선별진료소만 운영

- 코로나19 “심각단계”, 지역사회 감염확산방지 총력 -

가 -가 +

김지원 기자
기사입력 2020-02-24 [16:05]

[보건복지타임스] 고양시는 코로나19 감염증 위기단계가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지역사회 확산방지에 집중하고자 24일부터 3개 구 보건소의 진료 및 민원업무를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각 보건소는 건강진단결과서(“구” 보건증), 예방접종, 내과·한방·치과진료, 물리치료, 금연상담실, 건강상담 등 민원업무가 중단된다. 하지만, 의약업 인허가 등 일부 사무는 정상적으로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지역사회 확산이라는 위기 상황임을 감안하여 보건소 기능을 일부 중단·축소한 점에 대해 시민 여러분의 이해와 협조를 바란다”며 “시 재난대책본부의 방역대응체계가 더 강화되니,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개인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지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