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친환경농업 왕우렁이 체계적 관리지침 마련

- 왕우렁이, 생태계 위해성 차단

가 -가 +

윤용현 기자
기사입력 2020-02-26 [11:03]

 

[보건복지타임스]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친환경농업 왕우렁이 관리에 나선다.

 

왕우렁이는 논 잡초제거용으로 친환경 및 일반 벼 재배농가에서 비용이 적게 들고 제초효과가 탁월해 친환경농업에 널리 활용되고 있다.

 

최근 왕우렁이가 자연에 유출로 환경부 산하기관인 국립생태원에서 실시한 정밀조사 및 위해성 평가결과, 생태계 위해성이 높음으로 판정받았다.

 

이에 시는 왕우렁이 관리지침을 마련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갈 방침이다.

 

시는 왕우렁이 지원사업 시 집중수거 기간을 운영할 예정으로 수거의무를 불이행한 경우, 보조사업비 회수조치 및 영구 지원배제 등 사업관리 강화에 나선다.

 

이와 함께 농업인들에게 모내기 전·후에는 용수로와 배수로에 차단망과 울타리를 설치하도록 하고 벼 수확 후 왕우렁이가 월동하지 못 하도록 논 말리기, 녹비작물 재배, 깊이갈이 등을 실시할 것을 권고했다.

 

시 관계자는 “왕우렁이 관리 필요성과 관리방안을 농업인 등에게 널리 알리고 철저한 관리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며 “친환경농업 및 관행 농업인에게 왕우렁이의 철저한 관리에 대한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윤용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