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안성1동 새마을 부녀회, 궂은 날씨에도 반찬 나눔 봉사 실시

- 힘들수록 나눔을 전하는 ‘진정한 봉사’ 실천

가 -가 +

김은영 기자
기사입력 2020-08-04 [14:50]

 

[보건복지타임스] 안성1동 새마을부녀회(회장 홍영복)에서 지난 3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반찬 나눔 봉사 활동을 실시했다.

 

회원들은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아침부터 모여 제육볶음, 김치 등을 직접 요리하였고, 만들어진 음식은 각 마을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됐다.

 

홍영복 새마을부녀회장은 “궂은 날씨 때문에 평소보다 더 식사 준비 등에 어려움이 있으실 어르신들이 음식을 받고 기뻐하실 모습을 생각하며 기쁜 마음으로 참여할 수 있었다”며 “힘들어도 나누는 게 진정한 봉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허오욱 안성1동장은 “험악한 빗줄기 속에서도 몸을 사리지 않고 봉사 활동에 나서준 새마을부녀회에 매우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이웃사랑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김은영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