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복구 및 이재민 지원 총력

- 임시주거시설 4개소에 12가구 15명 대피 후 안전하게 집으로 -

가 -가 +

김지원 기자
기사입력 2020-08-05 [10:34]

▲ 예산군 직원들이 수해가구를 찾아 복구활동을 실시하는 모습     ©예산군

 

[보건복지타임스] 예산군이 지난 3일 집중호우로 인해 관내 곳곳이 침수된 가운데 조속한 복구대책 수립과 이재민 구호를 위해 발 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지난 2일~4일 지역 강수량은평균 175mm(예산읍 256m, 대술면 234m)로 12가구(15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이에 군은 침수지역 이재민들을 인근 체육관 및 초등학교 등 총 4개 임시주거시설로 긴급 수용하고 모포와 매트 등이 담긴 응급구호물품을 지급했다.

 

현재 관내 크고 작은 수해복구 지원을 위해 자원봉사자와 공무원 등을 투입해 수혜복구를 지원 중에 있으며 각종 전염병 예방을 위해 방역 처리도 함께 실시하고 있다.

 

또한 추가 이재민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비상근무반을 편성·운영하는 등 이재민 신고 접수와 구호물품 지원에적극 대응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집중호우로 노후주택의 피해가 큰 상황으로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생활에 복귀할 수 있도록 구호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 충남지사는 지난 4일부터 침수 피해 가구를 대상으로 세탁차를 동원해 침구류와 옷가지 등을무료로 세탁·건조할 수 있도록 수혜복구 활동을 전개하고있다.

김지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