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요양병원 내 감염, 확실히 막겠습니다!

- 부산시·질병관리본부, 코로나19 대응 감염 예방교육 추진 -

가 -가 +

김미희 기자
기사입력 2020-08-06 [10:52]

[보건복지타임스]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질병관리본부와 함께 오늘(6일)부터 내일까지, 2일간 시청 1층 대강당에서 부산, 경남 등에 소재한 요양병원 67곳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대응 감염 예방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감염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주로 입원해있는 요양병원을 대상으로 한다. 이날 교육에서는 ▲병원 내 감염감시 방법 ▲보호장구 착용 등을 중점적으로 이론보다는 실제 병원에서 적용·응용할 수 있는 실습 위주의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부산시는 지난 3월 20일부터 요양병원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하여 병문안 금지와 발열·기침 등 의심 증상자 업무배제 등 행정명령을 내린 바 있다. 또한, 요양병원에 근무하는 신규 간병인과 신규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사전에 무료로 실시하는 등 요양병원 내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7월 1일부터 제한적으로 요양병원 내 비접촉 면회가 허용됨에 따라 병원 내에서 감염 예방에 자칫 소홀할 경우, 어르신들의 건강을 위협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할 방침이다.

 

시는 이번 교육이 고위험시설인 요양병원의 감염 예방 중요성을 병원 관리자, 종사자들에게 다시 한번 주지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날 교육은 생활 속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800석을 운영할 수 있는 대강당에서 65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해 교육생 간 거리를 확보하였다. 참가자들은 마스크 착용 및 교육 전 발열 확인 등을 거쳐야 하며 감염병 예방을 위해 개인 위생수칙을 철저히 지켜야 한다.

 

신제호 부산시 복지건강국장은 “이번 교육을 계기로 감염 취약시설인 요양병원을 대상으로 매년 정기적으로 감염 예방 교육을 시행해 감염병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어르신들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김미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