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제1호 ‧ 제2호 치매안심가맹점 지정

치매인식교육 이수 후 지역사회 내 치매극복을 위해 앞장서는 매장 지정

가 -가 +

김지원 기자
기사입력 2020-09-24 [10:15]

 

[보건복지타임스]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매장 전 직원이 치매인식개선 교육(치매파트너 교육)을 이수하고 지역사회 내 치매극복을 위해 앞장서는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치매안심가맹점을 지정했다.

 

이번에 치매안심가맹점으로 지정된 매장은 뷰티플러스(제1호, 대표 강근옥)와 영희헤어아트(제2호, 대표 김영희) 매장으로, 의왕시 치매안심센터에서는 가맹점 전 구성원을 대상으로 온라인 또는 오프라인 교육을 실시한 후 치매안심가맹점 현판과 치매파트너 증을 전달하였다.

 

치매안심가맹점의 역할은 △업소에서 만나는 치매환자에게 먼저 다가가서 배려하기 △주변에 치매환자와 가족이 있다면 꾸준히 연락하고 안부묻기 △교육에서 배운 정보 주변에 알리기 등이다.

 

치매안심가맹점으로 등록을 원하는 개인사업자는 신청서를 작성하여 의왕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 제출하면 되며, 관내 사업자 누구나 교육을 받을 수 있다.

 

김재복 보건소장은“지역사회 내 촘촘한 치매안전망 체계를 구축하여 치매와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사회적 공감대 형성에 개인사업자들이 많이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지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