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다문화가족과 다(多)함께 행복한 홍성 만들기 ‘총력’

가 -가 +

조은아 기자
기사입력 2020-10-26 [12:32]

▲ 다문화가족과 다(多)함께 행복한 홍성 만들기 ‘총력’ _홍성군청 정문 전경     ©홍성군

 

[보건복지타임스] 홍성군은 외국인, 다문화가족과 함께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고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지원하며 다(多)함께 행복한 홍성 만들기에 온힘을 다하고 있다.

 

우선 군은 외국인 및 다문화 가정의 안정적인 지원을 위해 20개 사업에 8억 5700만 원을 투입한다. 다문화주민의 초기 입국과 안정적인 정착을 돕기 위해 결혼이주여성, 외국인근로자, 중도입국자녀 등을 대상으로 한국어와 문화교육, 국가별 자조모임 등 5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아울러 다문화가족 간의 문화적 차이와 가족갈등 문제 해소를 위해 부부교육, 다문화가족 자조모임 등을 지원하며 자녀들이 고국의 정체성을 고취할 수 있도록 엄마나라 문화교육과 신규 사업인 이중언어 교실을 운영한다. 또한 결혼이주여성들의 사회적 진출을 돕기 위해 정착단계별지원 패키지, 취업지원 프로그램과 올해 신규로 찾아가는 결혼이주여성 다이음 사업을 추진한다.

 

이밖에 다문화 가족사진촬영, 다문화 청소년 성장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올해 코로나19로 취소됐지만 2008년부터 결혼하고 3년 이상 친정에 다녀오지 못한 다문화 가구를 대상으로 매년 친정보내주기 사업 등을 운영한다.

 

홍성군 관계자는 “여러 문화와 국적을 가진 주민에 대한 편견과 차별이 없고 다름의 다양성을 존중받는 사회 분위기를 조성해 모든 구성원들이 함께 더불어 사는 행복한 홍성을 만들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정책을 마련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홍성군 내 외국인의 수는 6월 말 기준 총 2,396명으로 전체 인구의 2.3%를 차지하고 있으며 충남도 내 군 단위 중 가장 많다. 또한 군 다문화가족센터에 등록된 가구는 2019년 기준 총 599가구에 달하며 국내출생 자녀까지 합하면 총 3,000명이 넘을 것으로 추정된다.

조은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