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보건소, 한랭 질환 응급실 감시체계 운영

가 -가 +

김미희 기자
기사입력 2021-01-21 [10:36]

 

 

[보건복지타임스] 부여군보건소(소장 김갑수)는 전국적으로 기습적인 한파가 이어짐에 따라, 지역주민의 한랭질환으로 인한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한랭 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를 운영하고 있다.

 

한랭 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는 관내 건양대부여병원 응급실을 내원한 한랭 질환자에 대한 일일보고를 활용해 관련요인 및 특성 등을 신속하게 분석하고 질병관리청 누리집을 통해 군민에게 한파 관련 체계적인 정보를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저체온증, 동상, 동창 등이 대표적인 겨울철 질환으로 질병관리청이 발표한‘19~20절기 한랭질환자 감시결과’의 세부특성을 보면, 연령별로는 65세 이상이 전체 환자 중 48.2% 차지하며 발생시간은 새벽・아침(0시~9시)이 43.9%로 많았다. 특히 노약자(어르신, 어린이)는 체온 유지에 취약하기 때문에 실외 뿐 아니라 난방이 적절하지 않는 실내에서도 주의가 필요하다.

 

김갑수 보건소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한파에 취약한 독거노인, 어린이 등에 대해 이웃・가족의 각별한 관심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하며, 보건소에서도 군민의 건강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미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