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강림' 이상진, 존재만으로 시청자 배꼽 저격! 백발백중 ‘웃음 킬러’ 등극!

가 -가 +

백재호 기자
기사입력 2021-01-22 [11:32]

 

 

 

[보건복지타임스] 배우 이상진이 tvN ‘여신강림’을 통해 존재만으로도 시청자들의 웃음을 빵빵 터뜨리는 배꼽 저격수 활약으로 시선을 잡아채고 있다.

 

이상진은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연출 김상협/ 극본 이시은/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N)에서 주경(문가영 분), 수호(차은우 분), 서준(황인엽 분)의 반 친구이자 모태솔로 탈출이 소원인 ‘안현규’ 역을 맡아 능청스러운 코믹 열연을 펼치고 있다.

 

이상진은 극중 누구보다 발 빠른 새봄고 소식통으로 분해 찰진 코믹 연기와 누구와 붙어도 폭발하는 케미스트리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감성적인 담임 준우(오의식 분)의 훈계가 길어지면 유머러스한 리액션으로 그의 말을 차단하고, 절친 태훈(이일준 분)과의 호들갑스러운 티키타카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8화에서는 시현(김현지 분)과 뜻밖의 로맨스까지 보여줘 웃음을 더했다.

 

또한 이상진은 극중 주경과 수호의 로맨스 서사에 터닝포인트를 만드는데 기여하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고 있다. 지난 2화에서는 현규가 수아(강민아 분), 태훈(이일준 분) 커플을 향해 던진 케이크를 주경이 대신 맞았고, 이는 곧 주경이 수호에게 설레기 시작하는 감정 기폭제가 됐다. 또한 현규는 비밀 데이트를 하던 주경, 수호와 맞닥뜨리는가 하면, 주경이 숨어있는 수호의 병실을 급습하는 등 신신커플의 심장을 쫄깃하게 만드는데 일조하고 있다.

 

이렇듯 이상진은 극 사이사이 웃음을 투하하고, 극의 흐름을 더욱 매끄럽게 만들어주는 감초로 시청자들을 배꼽 쥐게 만들고 있다. 특히 다양한 독립영화를 통해 차곡차곡 쌓아온 연기력과 독보적인 개성을 바탕으로 현규 캐릭터를 더욱 매력적으로 그려내고 있다. 이에 ‘여신강림’의 웃음 스틸러로 자리매김한 이상진의 향후 활약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한편, 배우 이상진이 출연하는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로, 매주 수, 목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tvN ‘여신강림’ 방송화면 캡처

 

백재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