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선운산도립공원, 여름철 관광객 유치를 위한 물놀이 시설 및 경관폭포 조성

가 -가 +

김지원 기자
기사입력 2021-04-07 [14:33]

 

▲ 선운산시냇물길     ©고창군

 

[보건복지타임스] 고창군 최대 관광지인 선운산도립공원이 여름철 관광객 유치를 위한 물놀이 시설과 경관폭포를 만들고 있어 주목받고 있다.

 

선운산도립공원은 한 해 200만명 이상이 찾는 관광 명소임에도 불구하고, 여름철 관광객들을 위한 물놀이 시설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이에 고창군은 어린이들은 물론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물놀이 시설을 계획하고 사업을 추진해가고 있다.

 

먼저, 선운산 생태숲 일원에 400m의 시냇물길을 만들었다. 바로 옆 선운천에서 깨끗한 계곡물(1급수)을 유입해 시냇물길로 흘러보낸 뒤 다시 선운천으로 합류시키는 친환경 방식으로 운영된다.

 

시냇물길 중간에는 물놀이와 족욕을 즐길 수 있어, 가족단위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경관폭포는 선운산 도솔제 인근에 설치할 예정으로 현재 설계중에 있다. 오는 8월 완공을 목표로 40m높이의 자연 암석에서 떨어지는 시원한 물줄기는 관광객들의 여름철 무더위를 한 방에 날려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밖에도 선운산도립공원은 올해 국민여가캠핑장 개장, 은행나무 숲 군락지 쉼터 조성 등을 앞두고 있어 여름 휴가철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거듭날 전망이다.

 

고창군청 김성근 산림공원과장은 “상대적으로 비수기로 여겨졌던 여름철에도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고 지역경제 발전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주변의 다양한 의견을 검토해 선운산도립공원이 대한민국 힐링 1번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지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