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있지만' 짜릿한 변화 맞은 한소희X송강, 눈부신 청춘 시너지 폭발하는 비하인드 대방출

가 -가 +

백재호 기자
기사입력 2021-07-20 [10:09]

 

 

[보건복지타임스] ‘알고있지만’이 더욱 아찔하게 설레는 청춘 로맨스 2라운드를 예고했다.

 

JTBC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연출 김가람, 극본 정원, 제작 비욘드제이·스튜디오N·JTBC스튜디오/원작 네이버웹툰 <알고있지만>(작가 정서))이 관계 변화와 함께 전환점을 맞은 2막을 앞두고 눈부신 청춘 시너지가 폭발하는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한소희, 송강을 비롯해 채종협, 이열음, 양혜지, 김민귀, 이호정, 윤서아까지 청춘들의 다채로운 사랑법은 시청자들의 설렘과 공감을 안기며 호응을 얻고 있다. 로맨스의 판도가 거세게 흔들리기 시작한 가운데, ‘단짠맵’ 로맨스의 후반부가 어떻게 그려질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지난 방송에서는 유나비(한소희 분)가 박재언(송강 분)과의 정의 내릴 수 없는 관계에 종지부를 찍었다. 눈앞에 다가온 이별에 박재언의 심경에도 변화가 일었다. 지금까지의 모호한 태도를 버리고 유나비를 향해 직진을 시작한 것. 유나비의 갤러리전 어시스트를 자처한 박재언은 전과 다른 템포로, 천천히 유나비를 향해 다가갔다. 두 사람의 관계가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고, 유나비의 마음 역시 안정을 되찾아 가던 그때 윤설아(이열음 분)가 나타났다. 박재언과 다시 만나고 있다는 윤설아의 말에 유나비는 지지 않고 도발, ‘매운맛’ 연애 게임의 화끈한 2막을 열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빛나는 시너지로 청춘 로맨스의 설렘을 극대화한 배우들의 모습이 담겼다. 카메라를 향해 사랑스러운 미소를 지어 보이는 한소희와 송강의 모습이 가슴을 두근거리게 한다. 한소희와 송강은 점차 깊어지는 유나비와 박재언의 감정 변화를 솔직하게 풀어내며 로맨스에 몰입감을 높이고 있다. 달라진 박재언과 함께 변하기 시작한 두 사람의 ‘단짠맵’ 로맨스 2막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양도혁(채종협 분), 윤설아의 이야기 역시 빼놓을 수 없는 포인트. 유나비만을 바라보는 순정파 면모로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감자 총각’ 양도혁은 후반부에도 로맨스 텐션에 짜릿함을 더할 전망. 그런가 하면 이열음은 한소희와의 아슬아슬한 신경전으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로맨스의 핵심 변수인 채종협, 이열음의 활약에도 이목이 쏠린다. 또 다른 사진 속 캐릭터에 온전히 몰입한 홍서대 조소과 친구들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완벽히 다른 연애관을 가진 오빛나(양혜지 분)와 남규현(김민귀 분) 커플과 극과 극 매력의 조합으로 흥미를 더하는 윤솔(이호정 분)과 서지완(윤서아 분)의 이야기까지. 이들을 찾아온 짜릿한 관계 변화가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극한바, 복잡다단하고 다양한 청춘 연애담이 어떤 결말을 맞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알고있지만’ 제작진은 “자신만의 색으로 청춘의 여러 모습을 완성해온 배우들의 진가가 돋보이는 후반부가 될 것”이라며 “모든 것을 다 알고 있다고 생각했던 스물셋의 청춘들은 통제되지 않는 감정의 소용돌이 속에서 한층 과감하고 솔직해지는 자신을 발견한다. 더 짙은 설렘과 공감을 불러일으킬 연애 게임의 2라운드를 기대해 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JTBC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 6회는 오는 24일(토) 밤 11시 방송된다. 

 

사진제공=비욘드제이·스튜디오N·JTBC스튜디오

백재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보건복지타임스. All rights reserved.